新華網韓國語

新華網韓國語 >> 기사 본문

먀오족 산간마을의 빈곤퇴치 영상 기록—한 여대생의 특별한 휴일 강의

출처: 신화망 | 2020-04-20 22:11:22 | 편집: 박금화

(脫貧攻堅)(12)苗山脫貧影像志——一位女大學生的特殊假期課堂

1999년 10월 광시(廣西) 룽수이(融水) 먀오족자치현 간둥(桿洞)향 당주촌에서 태어난 먀오족 처녀 량멍샹은 지금 광시과학기술사범학원에서 공부하는 대학생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기나긴 휴일 기간, ‘이중언어로 빈곤퇴치에 조력’ 과외 지도원으로 초빙된 량멍샹이 어머니 세대 여성들에게 표준어를 가르쳐 주었다.  

량멍샹은 “그들이 매일매일 조금씩 진보하는 모습에 긍지를 느꼈고 더욱 많은 ‘새학생’이 강의에 참석해 표준어를 익힘으로써 앞으로의 학습에 더욱 많은 지식 기반을 다지기 바란다”고 말했다. [촬영/ 신화사 기자 황샤오방(黃孝邦)] 

 

추천 기사:

리투아니아: 코로나19 속 ‘마스크 착용 웨딩’

독일: 무료 음식 제공

|<<   11 12 13 14   

기사 오류를 발견시 하기 연락처로 의견을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전화:0086-10-8805-0795

이메일:xinhuakorea@126.com

핫 갤러리

최신 기사

0100200713500000000000000111000013899143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