新華網韓國語

新華網韓國語 >> 기사 본문

타향에서 고향의‘방역’지지하는 자매

출처: 신화망 | 2020-03-05 09:17:20 | 편집: 박금화

(聚焦疫情防控·新華視界)(1)在異鄉支援家鄉“戰疫”的“姐妹花”

3월3일, 광시 시닝 국제철도항에서 판샤오치(潘曉琪•오른쪽 1번째)와 황잉잉(黃瑩瑩•오른쪽2번째)이 광시에서 후베이에 보내는 구호물품을 운반하는 도중에 물을 마시고 있다. 판샤오치와 황잉잉은 중국철도 난닝그룹 난닝기차역에서 화물운송 업무를 관리하는 부서의 직원이다. 고향은 후베이성 스옌시로 두 사람은 사촌지간이다. 코로나19 발발 이후 광시에서 후베이에 보내는 과일과 채소 전용 열차에 물품을 실을 때마다두 사람은 난닝‘청년돌격대’ 대원의 자격으로 광시 난닝국제철도항 의무 운반물자를 기차에 싣는다. 그녀들은 자신의 실제 행동으로 타향에서 고향의 ‘방역’을 지지하고 있다. [촬영/신화사 기자 루보안(陸波岸)] 

원문 출처: 신화사

 

추천 기사:

후베이 쉬안언: 교재를 집앞까지 배달

눈바람 속에서 일터 지키는 사수대

   1 2 3   

기사 오류를 발견시 하기 연락처로 의견을 보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전화:0086-10-8805-0795

이메일:xinhuakorea@126.com

010020071350000000000000011100001388429491